풍성한 고기 맛·푸짐한 버거 선호 트렌드 반영
정통 미트칠리 소스와 사워크림 사용

맥도날드 '미트칠리 버거' 2종

한국맥도날드가 ‘미트칠리 버거' 2종을 28일부터 2월24일까지 한정 판매한다

고기 맛이 풍성하게 느껴지는 푸짐한 버거를 선호하는 고객이 늘어나는 트렌드에 발맞춰 개발된 메뉴다. 이들 제품은 퀄리티 높은 식자재인 정통 미트칠리 소스와 사워크림이 들어간 프리미엄 버거다.

미트칠리 소스는 다진 고기와 토마토, 매콤한 칠리 시즈닝이 어우러진 매콤달콤한 소스다. 소스에도 고기가 들어가 더 진한 고기 풍미를 자아낸다. 부드러운 사워크림이 맛의 밸런스를 잡아준다.

'미트칠리 비프버거'는 육즙 가득한 순쇠고기 패티 두 장과 쫄깃한 베이컨을 품었다. 풍성한 고기 맛을 자랑한다. 단품 5600원, 세트 6900원

'미트칠리 치킨버거'는 두툼하고 바삭한 치킨 패티에 아삭한 양상추가 더해졌다. 푸짐하고 담백한 맛을 낸다. 단품 5000원, 세트 6300원.

맥도날드는 미트칠리 버거 2종 출시를 알리기 위해 맛깔나는 '먹방'으로 잘 알려진 배우 윤두준을 모델로 발탁했다. 윤두준은 신제품 출시에 맞춰 SBS 유튜브 예능 프로그램 '문명특급'에 출연해 진행자 재재와 함께 미트칠리 버거 신제품을 맛보고 평가하는 '시크릿 랜선 시식회'를 선보일 예정이다. 해당 영상은 2월 초 맥도날드 공식 유튜브 채널과  ‘문명특급’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고기고기'한 맛을 좋아하는 고객을 위해 고기 맛에 집중한 버거 메뉴를 새롭게 선보였다"며 "비프, 치킨 등 푸짐하고 신선한 고기에 미트칠리 소스와 사워크림이 더해진, 푸짐하게 꽉 찬 맛을 경험하라"고 권했다.

저작권자 © 코리아이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